싱가포르항공

This is the image description.

싱가포르 걸(The Singapore Girl)

숙녀에겐 절대 나이를 물어 보시면 안 됩니다. 하지만 예외가 있습니다.

70년대생입니다. 패션, 발명, 변혁의 시대죠. 하지만 그녀는 세대가 바뀌어도 변치 않습니다. 그녀의 미모, 빛을 잃지 않습니다. 그녀의 우아함, 항상 스타일리시합니다. 그녀만의 시그니처 복장 사롱 케바야(sarong kebaya)를 입은 그녀는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아시아식 환대의 상징입니다.


그리고 나이가 들수록 더 아름다워집니다.


변치 않는 아름다움

변치 않는 아름다움

1968년 파리의 꾸뛰르 디자이너 피에르 발망이 디자인한 사롱 케바야(sarong kebaya)는 아시아의 전통 바티크 원단으로 만들어져 싱가포르 걸의 상징물이 되었습니다.

crew

파란색 사롱 케바야가 싱가포르항공의 상징이지만 모두 4가지 다른 색상의 사롱 케바야가 있습니다. 각 사롱 케바야의 색상은 해당 싱가포르 걸의 직책을 나타내 줍니다.